Home > 커뮤니티 > 공지사항

공지사항

이미지명

강남의 오랜 노하우.최신기계는 기본 (중앙일보 2006년 11월 20...

  • YB안과
  • 2016-01-12 13:56:00
  • hit2360
강남의 오랜 노하우ㆍ최신 기계는 기본
환자에 따른 맞춤 진료로 ‘눈을 건강하게’
[병원 탐방] 인계동 ‘예본안과’… 수원 최초 최신 라식기계 ‘Mel 80’ 도입

2006년 11월 20일 (월) 이영미 기자 glory@suwon.com


▲ ‘예본안과’ 서세중 원장과 장정훈 원장은 “종로와 강남에서의 오랜 노하우와 수원에서 최초로 최신식 라식기계를 도입해 믿음직한 병원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한다.

라식 수술로 손꼽히는 종로 밝은안과의 오랜 노하우에 강남에도 몇 안 되는 최신식 기계를 이젠 인계동에서 만날 수 있다.

얼마 전 개관한 CGV 동수원점 건물 4층에 자리잡은 예본안과, 고급 호텔을 연상시키는 인테리어는 고풍스러운 빛깔에 세련된 조명과 소품으로 환자를 배려하는 정성스러움이 가득하다. 물론 최근 들어 고급스런 분위기의 병원은 심심치 않게 만날 수 있다.

안과 전문 네트워크 병원으로 서울과 인천을 비롯해 4번째로 수원에 둥지를 튼 예본안과의 독특함은 사실 그 시스템에 있다. 종로와 강남에서 라식수술을 비롯해 안질환과 관련한 오랜 경력을 가진 2인의 전문의가 직접 진료를 보는데다, 강남을 비롯해 서울에도 몇 안 되는 최신식 라식기계가 수원에선 최초로 도입됐기 때문이다.

게다가 눈 단층촬영이 가능한 안구C.T촬영 기계의 도입은 대학병원을 합쳐도 몇 안 되는 빅 이슈다.

장정훈 원장은 “컴퓨터 사용을 비롯한 현대인의 생활 패턴은 눈의 피로를 가중시키는 상황이어서 눈에 대한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안구 C.T촬영은 발생가능한 안질환을 예측할 수 있어 실명 등의 위험을 크게 줄일 수 있다”고 강조한다.

장 원장은 특히 “나이가 들면서 흔히 발생하는 녹내장이나 망막질환, 당뇨나 고혈압으로 인한 안질환은 초기에 별 증상이 없어 병원을 찾을 때는 보통 치료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다”며 “당뇨나 고혈압 환자는 물론, 일반인도 40대 이후에는 정기적인 검사가 필요하다”고 당부한다.

라식의 안정성이 입증되면서 많은 사람이 수술을 했거나 수술을 결정하고 있다. 그러나 라식은 눈을 다루는 예민한 수술로 사전검사를 통한 정확한 진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것이 전문가의 견해다. 그만큼 기계, 즉 시술 장비의 비중이 크기 때문에 병원이나 환자 모두 기계에 대한 관심이 높다.

“환자의 상태를 고려하지 않은 무분별한 수술은 지양해야 한다”고 강조하는 서세중 원장은 “충분한 검사를 통해 환자상태에 적합한 수술법을 택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수술의 최고의 목표는 안정적인 결과”임을 거듭 강조한다.

최신식 라식기계 ‘멜(Mel) 80’을 비롯해 안구단층촬영이 가능한 O.C.T 촬영 기계까지 눈에 관한 최첨단 장비로 종합검진 시스템을 자랑하는 예본안과, 환자에게 정성스런 예(禮)와 치료의 근본(根本)을 다하겠다는 의미를 아예 병원의 이름으로 담아냈다.

맞춤식 진료로 환자의 개개인의 만족도를 위해 모든 준비를 마친 이곳 식구들은 한결같이 ‘믿음직한 병원’으로 자리매김 하겠다며 온 마음을 모은다. 문의 224-1120

[인터뷰] 장정훈, 서세중 원장
“정기적인 안과 검사 필수”

- 예본안과만의 자랑이 있다면.

▲ 서울 종로밝은안과에서 진료 경험을 토대로 오랜 시술 노하우를 꼽고 싶습니다. 특히, 개인병원으로는 드물게 안구 단층촬영(O.C.T)기계를 도입해 안질환과 관련된 종합검진이 가능합니다. 수원에서는 처음으로 최신 라식 기계인 ‘Mel 80’기계를 도입했습니다.

- 앞으로 어떤 진료활동을 계획하는지.

▲ 최고의 치료는 정확한 진단에서 나옵니다. 이것이 무리를 해서라도 최첨단 장비를 갖춘 이유인데요. 환자마다 다른 작은 차이 하나까지 세심하게 반영해 신뢰를 바탕으로 만족스러운 결과를 드리는 게 의사로는 가장 큰 바람이 아닐까 싶습니다.

- 안질환이 늘어가는 요즘 효과적인 관리가 있다면.

▲ 무엇보다 눈을 보호하는 습관이 중요합니다. 현대생활은 눈을 많이 혹사하는 상황입니다. 1시간에 한 번씩은 눈을 감아주거나 먼 곳을 응시하는 등 쉬어주는 습관이 필요합니다. 또 40대부터는 노안으로 인한 각종 질환을 대비하기 위해 정기적인 눈 종합검사를 권하고 싶습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